2020.02.23 (일)

  • 맑음속초0.8℃
  • 맑음-3.4℃
  • 맑음철원-2.4℃
  • 맑음동두천-3.0℃
  • 맑음파주-3.5℃
  • 맑음대관령-6.5℃
  • 맑음백령도2.2℃
  • 맑음북강릉-0.3℃
  • 맑음강릉1.4℃
  • 맑음동해2.5℃
  • 맑음서울-1.1℃
  • 맑음인천0.6℃
  • 맑음원주-1.1℃
  • 흐림울릉도2.5℃
  • 맑음수원-1.5℃
  • 맑음영월-0.5℃
  • 맑음충주-1.4℃
  • 맑음서산-2.0℃
  • 맑음울진0.8℃
  • 맑음청주0.8℃
  • 맑음대전-0.4℃
  • 맑음추풍령-0.7℃
  • 맑음안동-1.1℃
  • 맑음상주0.0℃
  • 맑음포항2.0℃
  • 맑음군산0.6℃
  • 맑음대구1.4℃
  • 맑음전주1.9℃
  • 맑음울산1.5℃
  • 맑음창원1.1℃
  • 맑음광주2.4℃
  • 맑음부산2.5℃
  • 맑음통영1.3℃
  • 맑음목포2.2℃
  • 맑음여수2.4℃
  • 맑음흑산도4.2℃
  • 맑음완도3.5℃
  • 맑음고창0.3℃
  • 맑음순천0.8℃
  • 맑음홍성(예)1.2℃
  • 구름조금제주6.5℃
  • 구름조금고산6.2℃
  • 맑음성산4.5℃
  • 맑음서귀포5.3℃
  • 맑음진주-2.8℃
  • 맑음강화-0.9℃
  • 맑음양평-1.7℃
  • 맑음이천-1.2℃
  • 맑음인제-1.4℃
  • 맑음홍천-1.8℃
  • 맑음태백-4.9℃
  • 맑음정선군-2.3℃
  • 맑음제천-2.1℃
  • 맑음보은-1.7℃
  • 맑음천안-2.4℃
  • 맑음보령-0.2℃
  • 맑음부여-2.2℃
  • 맑음금산-0.9℃
  • 맑음부안2.0℃
  • 구름조금임실-0.7℃
  • 맑음정읍1.5℃
  • 구름조금남원-1.3℃
  • 맑음장수-1.4℃
  • 맑음고창군-0.7℃
  • 맑음영광군2.2℃
  • 맑음김해시0.8℃
  • 맑음순창군0.1℃
  • 맑음북창원1.9℃
  • 맑음양산시3.0℃
  • 맑음보성군2.1℃
  • 맑음강진군2.8℃
  • 맑음장흥0.4℃
  • 맑음해남1.7℃
  • 맑음고흥1.6℃
  • 맑음의령군-0.8℃
  • 맑음함양군1.1℃
  • 맑음광양시1.9℃
  • 맑음진도군3.9℃
  • 맑음봉화-1.0℃
  • 맑음영주-0.7℃
  • 맑음문경-0.6℃
  • 맑음청송군-0.6℃
  • 맑음영덕1.0℃
  • 맑음의성0.3℃
  • 맑음구미0.8℃
  • 맑음영천1.0℃
  • 맑음경주시1.7℃
  • 맑음거창0.1℃
  • 맑음합천-1.0℃
  • 맑음밀양-0.9℃
  • 맑음산청1.6℃
  • 맑음거제2.9℃
  • 맑음남해2.7℃
나랑드사이다 ‘국내 대표 제로 칼로리 사이다’ 자리매김… 4년 연속 매출 성장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

나랑드사이다 ‘국내 대표 제로 칼로리 사이다’ 자리매김… 4년 연속 매출 성장

지난 2015년부터 매해 평균 20%씩 매출 신장

  • 기사입력 2020.01.22 12:06

나랑드사이다 3종 패키지.jpg

나랑드사이다 3종 패키지

 

 

동아오츠카(대표:양동영 사장) ‘나랑드사이다’가 4년 연속 매출이 성장했다.

 

나랑드사이다는 1977년 동아제약 식품사업부에서 발매 후 웰빙 트렌드에 맞춰 리뉴얼해 2010년 재출시했다.

 

새로워진 나랑드사이다는 제로 칼로리에 색소, 설탕, 보존료 모두 첨가하지 않아 “4 Zero”라는 캐치프레이즈를 가지고 있다.

 

음료는 제로 칼로리로 부담 없이 산뜻한 맛과 톡 쏘는 청량감이 특징이다.

 

나랑드사이다는 2010년 출시 직후 칼로리에 민감한 2030 여성을 대상으로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여성뿐만 아니라 건강과 다이어트를 위해 제로 칼로리 음료를 선택하는 소비자들이 많아지는 추세에 힘입어 매출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작년 나랑드사이다의 매출액은 160억 원(소비자가 기준)을 기록했으며, 2015년부터 매해 평균 20%씩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

 

노광수 나랑드사이다 브랜드 매니저는 "제로 칼로리 음료 시장이 성장하면서 나랑드사이다를 찾는 소비자가 매년 늘고 있다”라며 “올해는 온라인 프로모션을 통한 소비자들과의 접점을 확대해 브랜드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